댓글 너무 감사합니다.
                                                     제가 요새 추천을 최대한 빨리하는데요~
                                                     방문댓글이 조금씩 늦고 있습니다.
                                          허나 꼭 블로그 방문을 하고 추천을 하고 가는거에요~
                                                                오해 없으시길 바랍니다.

 

 오늘은 재미있는 이야기를 재편성 하여 웹툰 으로 보여 드리겠습니다.


 그럼  바로 이야기 속으로 GO~GO~



오래간만에 영화관을 친한 친구랑 왔습니다.


 

이윽고 영화관 불이 꺼집니다.














이런 개망신~~~ 자리를 잘못 찾아간겁니다^^;;

                      -THE END-

                                    
                                 살짝 썰렁 했죠~ ㅎ~ 죄송 합니다.
                    그래도 성의를 봐서 추천(손가락 버튼) 클릭 부탁 드립니다.
                                                 
                                                     재미있는 사연 이나 에피소드를 공유합니다.
                저의 블로그에 댓글 이나 방명록에 적어 주시면 제가 재편성하여 여러분의 사연을 올려 드리겠습니다.
        
                              이글은 인터넷상에 있는 이야기를 웹툰으로 재구성 하여 포스팅한 글 입니다.
  
          
 

                            [ 재미있는 이야기들을 클릭 하세요^^]

                                     또 다른 재미있는글 보러가기 클릭  
                                            
                                                                   
신고
Posted by ♣에버그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ㅋㅋㅋㅋ..그래도 시원했으면 된거지요~뭐!

    2010.11.02 18: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아이고 민망해라..그래도 안 웃을 수가 없네용..

    2010.11.02 18: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빠리불어

    아.......... 미칩니다, 웃겨서.....

    민망함을 어떻게 물리쳤을까여?
    그래도 남자분이라서 다행입니다.
    만약 여성분이셨다면?

    네, 그만 상상하고 갈께여 ㅎㅎㅎ

    즐거운 하루 되세여, 에버그린님 ^^*

    2010.11.02 18: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아우.. 저 뻘쭘함과.. 민망함.... ㅎㅎ
    생각만해도 후덜덜 떨립니다... ^^

    2010.11.02 19: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ㅎㅎ 재미있는 일화군요.
    미리 똥을 싸야 하는데요 ^^

    2010.11.02 21: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ㅋㅋㅋ 정말 웃깁니다..
    얼마나 민망했을까 하고..^^

    2010.11.02 21: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좀 썰렁하네요
    좋은 하루되세요 ^^

    2010.11.02 21: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앜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제가 다 부끄럽네요! ㅋㅋㅋ

    2010.11.02 23: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ㅎㅎㅎㅎㅎㅎㅎ
    전. 똥이야기만 나온면 왜 이리 웃긴지.
    똥에 얽힌 사연 저도 많죠.
    간직하렵니다.
    걍. 똥마렵네요.
    그얘기하니깐....ㅋㅋㅋㅋ

    2010.11.02 23: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뭐~ 그래도 남자끼리...ㅎㅎ

    2010.11.02 23: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ㅋㅋㅋㅋ 그린님 덕분에 웃다가 자러갑니다^^
    좋은꿈꾸세요~

    2010.11.03 00: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전혀 썰렁하지 않습니다.
    추천수가 말해주지요~ ㅎ ㅎ ㅎ

    2010.11.03 06:2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ㅋㅋ 우찌하면 2킬로까지 뽑을수 있는지가 난 더 궁금시러요.ㅎㅎㅎ

    2010.11.03 09:0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나룸

    ㅎㅎㅎㅎ 재밌네요..

    2010.11.03 23: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ㅎㅎ
    밝은곳에 있다가 다시 어두운곳에 들어오면 무슨현상이라고 하죠 ㅎ

    저도 간혹 멍할때가 있더군요 ㅎ 여하튼 잘 모르는 분 옆에서 응가얘기라 ㅎ

    2010.11.05 09:0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이런황당할수가~~ ㅎㅎ 엄청 뻘줌하실듯^^

    2011.11.02 10: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지저분한 얘기를 재밌게 봤습니다 ㅎㅎ
    근데 2k는 얼마만큼 인가요? 2kg는 아니고 이만큼은 20k인데..

    2011.11.02 11:0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너무너무 재밌는 스토리네요
    오랜만에 웃고 갑니다 ^^

    2011.11.02 20: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ㅎㅎ화장실 갔다온 손으로 손좀 만져주었더라면
    좋아했지 않았을까요^&^

    2011.11.03 06: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ㅋㅋㅋㅋ 이럴수가....
    난감한 사연이군요 ㅋㅋㅋ

    2011.11.03 12: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